More

    “노치가 달라졌네요” 아이폰13 전면 글라스 패널 유출

    - Advertisement -

    애플 부품이 유출됐다. 한두 번 유출된 것이 아니라 새삼스러울 것은 없다. 하지만 다시 또 나타나는 건 그만큼 소비자들이 궁금해한다는 방증이겠다. 이번에 유출된 것을 무엇일까.

    애플 전문 매체 맥루머스는 23일(현지시간) 유출된 아이폰13 전면 글라스 패널을 공개했다. 글라스 패널 이미지는 그리스 소재 애플 전문 수리 업체 아이리페어(iRepair)에서 제공했다고 설명했다. 공개한 패널은 5.4인치, 6.1인치, 6.7인치 크기다. 아이폰12 라인업 디스플레이 사이즈와 일치한다. 아이폰13이 아이폰12와 비슷한 구성으로 출시될 것으로 예측할 수 있는 부분이다.

    맥루머스에서 아이폰13 전면 글라스 패널을 공개했다

    글라스 패널로 많은 것은 알 수는 없다. 하지만 노치의 형태나 위치, 크기는 가늠할 수 있다.

    유출된 글라스 패널을 보면 노치는 더 작아졌다.

    애플 소식에 정통한 밍치 궈 TF인터내셔널증권 애널리스트를 비롯한 일부 소식통은 페이스ID 구성 요소가 기기에 통합되면서 자연스럽게 노치 크기가 더 작아질 것으로 예측한 바 있다.

    수화부 위치는 노치 위로 재배치된 모습이다. 기존 수화부는 노치 안에 자리했다. 수화부 이동을 예상하는 곳은 많지 않았다.

    스벳애플이 만든 아이폰12 예상 콘셉트 이미지 (출처:svetapple)

    슬로바키아 IT매체 스벳애플(svetapple)에서 아이폰12 디자인으로 예상했던 콘셉트 이미지와도 유사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해당 이미지에서도 수화부는 최상단으로 이동시키고 노치 길이는 줄어든 모습이다.

    노치는 아이폰에 적용된 독특한 디자인으로 전면 카메라와 수화부, 각종 센서가 자리한 공간을 말한다. 하지만 화면 일정 부분을 가리다보니 필요악처럼 여겨졌다. 초창기 ‘M자 탈모’라는 놀림도 감내해야 했다. 2017년 출시한 아이폰X에서 처음 채택했고 지금까지 큰 디자인 변경 없이 이어지고 있다. 센서가 카메라를 디스플레이 아래 배치하는 기술이 널리 적용되면 미래에는 사라지게 될 디자인으로 꼽힌다.

    아이폰X (출처:Apple)

    한편, 밍치 궈 애널리스트는 애플이 2022년 디스플레이에 카메라 구멍 하나만 남기는 펀치홀 디자인을 적용한 아이폰을 출시할 것으로 예측했다. 최근 공개된 삼성 갤럭시A 시리즈에도 적용된 디자인이다.

    노치나 카메라 구멍을 없애고 디스플레이 지문 스캐너를 탑재한 풀스크린 아이폰은 2023년에야 출시될 것으로 내다봤다.

    애플은 오는 9월 아이폰13을 공개할 예정이다. 약 반년 정도 남았다.

    테크플러스 에디터 나유권

    tech-plus@naver.com

    - Advertisement -

    Recent Articles

    Related Stories

    Enable Notifications    OK No tha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