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21 기다리는 중? 이렇게 나온다!

내년 초 출시를 앞둔 갤럭시S21에 대한 관심이 커져가고 있다. IT전문매체 안드로이드 폴리스는 복수의 출처를 통해 확인한 갤럭시S21의 상세스펙을 공개했다. 과연 어떻게 나올까?

갤럭시S21 시리즈는 S21, S21+, S21 울트라 등 총 3가지 모델을 선보일 예정. S21과 플러스 모델은 각각 6.2인치, 6.7인치 크기의 FHD+ 디스플레이를 장착한다. 최상위 모델인 울트라는 6.8인치의 WQHD+ LTPO 디스플레이가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S20과 비교하면 디스플레이 크기는 비슷한 수준이다.

이전에 유출된 렌더링 이미지대로 후면 좌측 상단 모서리에 돌출된 형태의 카메라가 위치해 있고, 후면 컬러는 무광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후면 커버의 재질은 갤럭시S21이 플라스틱, 울트라 모델은 유리가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 플러스 모델은 아직까지 어떤 소재를 사용할 지 알려지지 않았다.

기본모델의 컬러는 팬텀 바이올렛, 팬텀 핑크, 팬텀 그레이, 팬텀 화이트 등 4가지다. 플러스모델은 팬텀 실버와 팬텀 블랙, 팬텀 바이올렛 등으로, 울트라는 팬텀 실버와 팬텀 블랙 등 2가지로 출시된다.

좌측 상단 모서리에 돌출된 카메라 프레임은 본체 색상에 따라 달라진다. 예를 들어 팬텀 블랙 모델은 검은색의 프레임을, 팬텀 바이올렛·핑크 모델은 구리색 프레임을 갖게 된다고.

기본모델과 플러스의 카메라 스펙은 기존 갤럭시S20과 동일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갤럭시S21 울트라는 새로운 카메라를 장착해 나올 것으로 보인다.

울트라 모델의 메인카메라는 갤럭시S20 울트라 및 갤럭시노트20 울트라와 마찬가지로 1억8000만 화소의 2세대 센서를 사용했다. 또 3배, 10배 광학줌이 가능한 1000만 화소 카메라와 1200만 화소의 초광각 카메라를 탑재했다. 갤럭시노트20 시리즈에서 사라졌던 100배줌 카메라도 지원할 예정. 이전 모델에서 지적됐던 초점 문제는 레이저 오토포커스 센서로 해결한다.

카메라에는 더 많은 기능이 추가될 것으로 추측된다. 모든 카메라는 이전에 메인 센서에만 지원했던 4K/60fps 레코딩을 지원한다. 또 전면, 후면 카메라를 동시에 사용해 녹화하는 듀얼 레코딩 모드가 추가될 전망. 하나의 동영상 파일에 나란히 담거나, 각각의 파일로 저장을 지원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시리즈에는 스냅드래곤875 또는 엑시노스2100가 탑재된다. 소프트웨어는 안드로이드11 기반의 One UI 3.1을 지원한다.

울트라 모델은 세 가지 중 유일하게 와이파이 6E를 지원하는데, 표준 와이파이6보다 2배 정도 빠른 것으로 알려졌다.

사양 갤럭시S21 갤럭시S21+ 갤럭시S21 울트라
디스플레이 6.2인치 FHD LTPS120hz 6.7인치 FHD LTPS120hz 6.8인치 WQHD+ LTPO120hz
소프트웨어 안드로이드11 기반 One UI 3.1
CPU 스냅드래곤 875 또는 엑시노스 2100
배터리 4000mAh 4800mAh 5000mAh
후면카메라 광각 1200만 화소 메인 1200만 화소망원 6400만 화소 광각 1200만 화소메인 1억8000만 화소 2세대 센서3배 광학줌 1000만 화소10배 광학줌 1000만 화소
무선통신 5G, 와이파이 6, 블루투스 5.1 5G, 와이파이6E, 블루투스 5.1
컬러 팬텀 바이올렛,팬텀 핑크, 팬텀 그레이,팬텀 화이트 팬텀 바이올렛,팬텀 블랙, 팬텀 실버 팬텀 블랙, 팬텀 실버

배터리 용량은 갤럭시S20과 비슷한 수준이다. 기본 모델은 4000mAh, 플러스는 4800mAh, 울트라 모델은 5000mAh 등이다. 아직 최대 충전 속도는 확인할 수 없지만, 모든 모델은 최소 25W 급속 충전을 지원할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S21은 S시리즈 처음으로 S펜을 지원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기존 노트 시리즈처럼 기기 안에 탑재되는 형식은 아니며, 펜 삽입을 지원하는 케이스를 장착해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번들이어폰 제공을 중단하고 갤럭시버즈 비욘드를 기본 구성품에 포함할 가능성도 제기됐다.

갤럭시S21의 가격은 아직 알려진 바 없다. 안드로이드 폴리스는 삼성이 세계적인 불황 속 시장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S21 시리즈의 출고가를 낮출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테크플러스 에디터 김다솜

tech-plus@naver.com​

- Advertisement -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Related St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