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달 동안 충전 안 해도 괜찮다는 태양광 패널 전기차, 그래서 얼만데?

- Advertisement -
Lightyear

태양광을 접목한 전기차(EV) 관련 소식이 연달아 들려오고 있다. 지난달 네덜란드 스타트업 스쿼드 모빌리티(Squad Mobility)에서 태양광 초소형 전기차 데뷔를 예고한 데 이어, 라이트이어(Lightyear)라는 업체도 태양광 전기차 출시를 알렸다.

12일(현지시간) 외신 더 스트릿(The Street)은 네덜란드 스타트업 라이트이어가 태양광 패널을 탑재한 고가 전기차 라이트이어 제로(Lightyear0)를 곧 출시한다고 알렸다. 스쿼드 모빌리티와 달리 라이트이어에서 준비 중인 태양광 자동차는 ‘억’소리 나는 고급형 모델이다.

개발까진 총 6년이라는 시간이 걸렸다. 라이트이어는 지난 2016년부터 태양광 전기차를 구상하기 시작했다. 이후 2019년 라이트이어 원(Lightyear One)이라는 시제품을 선보였다. 지난해에는 실주행 성공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라이트이어 원은 라이트이어 제로의 전신이다.

Lightyear

라이트이어 제로의 가장 큰 특징은 태양광 패널을 탑재했다는 것이다. 패널의 크기는 약 5제곱미터(m2) 정도로 차량 지붕과 후드에 달려 있다. 사실상 차량 윗부분을 태양광 패널로 채운 셈이다. 태양광으로 하루 최대 70km를 주행하는 에너지를 확보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는 최대 주행거리의 약 10%를 태양광으로 충당한다는 말이다. 라이트이어 제로는 한 번 충전으로 최대 625km까지 주행 가능하다. 태양광 충전을 더하면 최대 주행 거리는 695km로 늘어난다. 연간 주행 거리로 보면 태양광 충전의 효율이 크게 와닿는다. 태양광 충전으로 1년간 최대 1만1000km를 주행할 수 있다.

태양광 충전은 매일 짧은 거리만 운행하는 사용자들에게 유용할 듯하다. 태양광 패널을 통한 충전 만으로도 주행거리를 충당할 수 있다. 더욱이 태양광 패널 충전은 운행과 관계없이 자동으로 진행되기에, 충전기를 찾기 위해 매일 시간을 허비하지 않아도 된다.

Lightyear

회사 측에 따르면 하루 주행 거리가 35km 이하인 사용자는 경우 매일 충전할 필요가 없다. 네덜란드에서는 최대 2개월간 충전하지 않아도 된다. 일일 주행거리가 50km 이하라면 며칠 동안 충전하지 않아도 된다. 날씨가 맑은 지역에서는 충전 주기가 더 길어질 수 있다.

전체적인 디자인은 전형적인 승용차 형태 전기차로, 시제품과 거의 비슷하다. 내장 인테리어 역시 마찬가지다. 단순함을 강조하는 테슬라 차량을 연상케 한다. 앞좌석 중앙에는 안드로이드 오토를 지원하는 10.1인치 태블릿형 터치스크린이 있다. 이를 통해 차량 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조작한다.

다만 가격은 착하지 않다. 한화로 3억2000만원(25만달러)에 달한다. 웬만한 슈퍼카 보다 비싼 가격이다. 전기차 전문 매체 일렉트렉(Electrek)에 따르면 올 초 가장 비싼 전기차는 포르쉐 타이칸 터보 S 크로스 투리스모(2억4200만원)다. 라이트이어 제로는 이보다 거의 1.5배는 비싼 셈이다. 라이트이어 제로 가격이 높은 건 950여대만 한정 생산하기 때문이다.

Lightyear

라이트이어 측도 가격 접근성이 떨어지는 걸 인지했는지, 보다 저렴한 차기 제품을 준비하고 있다. 다음 차량은 대량 양산형 모델이며, 명칭은 라이트이어 투(Lightyear Two)로 알려졌다. 가격대는 4100만원(3만2000달러)으로 예상된다. 출시 시기는 2024~2025년 사이며, 총 생산 대수는 5000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라이트이어는 올해 가을께 핀란드에 위치한 공장에서 라이트이어 제로를 생산할 계획이다. 첫 차량 출고는 이르면 오는 11월 정도가 될 듯하다. 일각에서는 내년으로 넘어갈 수도 있다고 본다. 현재 라이트이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라이트이어 제로 주문을 받고 있다. 선택 가능한 색상은 실버, 브라운, 블루 등 총 10가지다.

한편, 전기차에 태양광을 접목한 회사는 라이트이어만 있는 게 아니다. 앞서 언급한 스쿼드 모빌리티를 비롯해 앱테라 모터스(Apptera Motors)도 태양광 전기차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이뿐 아니라 메르세데스벤츠는 태양광 패널을 갖춘 콘셉트카 비전 EQXX를 선보이기도 했다. 도요타는 첫 전기 SUV가 될 BZ4X 일부 모델에 태양광 패널 옵션을 제공한다고 알려졌다.

- Advertisement -

댓글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Related St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