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성비 무접점 유무선 키보드, 앱코 COX CNK87 BT 리뷰

- Advertisement -

무접점 키보드는 기계식과 비슷하게 생겼지만 타이핑할 때 손끝에 전해지는 타건감이 독특하다. 이 타건감을 잊지 못해 정착하는 매니아들도 있다. 옛날에는 무접점 키보드가 다른 방식에 비해 많이 비싼 편이라 쉽게 사용해볼 수 없었지만, 최근에는 저렴한 제품이 많이 출시돼 부담이 줄었다. 앱코 COX CNK87 BT도 그중 하나다.

구성품은 키보드 본체와 설명서, 청소용 브러쉬, 키캡 리무버, 탈착식 USB C 타입 케이블, 그리고 키보드에 먼지가 들어가지 않게 막아주는 키보드 루프가 제공된다.

앱코 COX CNK87 BT는 유무선 연결이 가능한 텐키리스 무접점 키보드다. 레이아웃은 보편적인 87키 방식을 따른다. 색상은 블랙 단일 옵션인데, 상단의 금색 컬러 포인트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사이즈는 361x140x38mm이며 무게는 875g으로 들어보면 묵직하다는 느낌이 확 든다.

CNK87 BT에는 정전용량 무접점 스위치가 탑재돼있다. 겉으로는 기계식 스위치와 비슷해 보이며, 체리 OEM 키캡을 그대로 사용할 수도 있다. 엔터·스페이스·시프트 등 길쭉한 키에는 윤활 처리된 체리식 스태빌라이저가 적용돼 균일한 클릭감을 느낄 수 있으며 스프링이 튕기는 소리가 굉장히 잘 억제돼있다.

정전용량 무접점 스위치를 기계식 키보드의 한 분류로 아는 사람이 많지만 둘은 엄연히 다른 방식이다. 무접점 스위치는 이름 그대로 접점이 없으며, 내부 스프링이 눌리는 정도에 따라 축전압이 바뀌는 것을 센서가 인식해 클릭 신호를 보내는 방식이다. 스프링에는 고무로 된 돔(러버돔)이 덮여있으며, 이런 특징 때문에 멤브레인과 비슷한 키감이 섞인 느낌도 든다.

기본 키캡에는 각인과 테두리를 따로따로 사출해 합치는 이중사출 공법이 적용돼 오래 사용하더라도 글자가 지워지지 않는다. 또한 타건감을 향상시키고 오타율을 줄여주는 스텝스컬쳐2 디자인이 적용돼있으며, 바닥에 내장된 다리를 펼쳐 각도를 조절할 수 있다.

앱코는 PC방 키보드로도 유명한 브랜드다. 그 영향인지 CNK87 BT에도 게이밍 키보드의 특징이 조금씩 엿보인다. ‘윈도우 잠금’ 기능을 켜면 게임 도중 윈도우 키를 눌러 바탕화면으로 나가는 실수를 예방할 수 있으며, 키보드를 청소할 때 키가 눌려 오작동하는 것을 방지하는 ‘전체 키 잠금’ 기능도 지원한다.

Fn + F9 단축키를 누르면 입력 스트로크를 3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각 단계에 따라 키 입력이 인식되는 깊이가 달라지는데, 각각 하이(3.0mm), 미들(2.2mm), 로우(1.6mm)로 나뉜다. 입력 스트로크를 ‘로우’로 설정하면 키를 1.6mm만 눌러도 인식되기 때문에 빠른 반응속도가 생명인 FPS 게임에서 특히 유용하며, 키를 약하게 눌러 조용히 타이핑하는 ‘구름 타법’도 비슷하게 구현할 수 있다.

Fn + F12 단축키를 누르면 무한 동시 입력 모드를 켜고 끌 수 있다. 게임을 할 때에는 동시에 여러 키를 눌러도 키 씹힘 없이 신호가 전송되는 무한 동시 입력 모드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일부 금융 관련 사이트에서 무한 동시 입력 모드가 보안 프로그램과 충돌해 키보드가 동작하지 않을 수 있는데, 이럴 경우 Fn + F12를 눌러 일반 6키 입력 모드로 전환하면 정상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CNK87 BT는 USB를 통한 유선 연결과 블루투스 5.0 무선 연결을 모두 지원하는 유무선 키보드다. 케이블을 통해 PC에 연결하면 자동으로 유선 모드가 활성화되며 키보드에 내장된 배터리를 충전할 수 있다. (만약 직전에 무선 모드를 사용하고 있었다면 Fn + Insert 단축키를 눌러 수동으로 모드를 바꿀 수 있다)

※ CNK87 BT에는 3000mAh 용량의 배터리가 내장돼있으며, 최대 100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다. 충전은 약 200분 정도 소요된다.

블루투스는 멀티페어링을 지원해 최대 3대 기기까지 저장할 수 있으며, Fn + Delete/End/PageDown 단축키로 연결 기기를 간편하게 바꿀 수 있다.

PageDown 바로 아래 위치한 블루투스 버튼을 3초 이상 누르면 Delete 키의 LED가 켜지면서 블루투스 모드로 전환된다. 이 상태에서 연결할 기기의 블루투스 장치 탐색을 시작하고, 키보드의 Fn 키와 함께 기기 정보를 저장할 칸(Delete/End/PageDown 중 하나)을 길게 누르고 있으면 기기에 검색되어 페어링할 수 있다.

유선 모드로 PC에 연결하면 전용 소프트웨어를 사용할 수 있다. (소프트웨어는 앱코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소프트웨어를 통해 키보드 펌웨어를 업데이트할 수 있으며, 일반키와 Fn 조합 기능키의 역할을 바꾸거나 특정 매크로 동작을 저장할 수 있다. 설정한 내용은 별도 파일로 저장하거나 키보드에 적용할 수 있다.

icon-alert

ic_multitracktest

네이버 동영상 플레이어

재생시간, 이 동영상의 길이는 12초 입니다.

화질 선택 옵션

화질 선택 옵션

가성비 무접점 유무선 키보드, 앱코 COX CNK87 BT

앱코 COX CNK87 BT의 키감은 기계식 적축 키보드와 멤브레인 키보드의 중간 같은 느낌이다. 러버돔이 내장돼 멤브레인 같은 부드러움을 느낄 수 있으며, 철보다 진동을 더 잘 흡수하는 아노다이징 알루미늄 보강판이 내장돼 그 부드러운 타건감이 한껏 증폭된다. 동시에 스프링이 강하게 반발하면서 키캡이 튕겨 올라오는 것이 손끝에 잘 느껴진다. 부드러운 클릭, 빠른 위치 복귀가 인상적이다. 소음은 기계식 적축 키보드의 소리가 좀 더 먹먹하게 들리는 느낌인데, 굉장히 걸쭉한 스프가 부글부글 끓는 ASMR을 듣는 것 같기도 하다.

앱코 COX CNK87 BT는 무접점 특유의 키감에 입문해보고 싶은 소비자에게 추천할 만한 제품이다. 특히 한자리에서 여러 PC와 노트북, 모바일 기기를 넘나드는 키보드를 원한다면 유선뿐만 아니라 최대 3대 기기까지 멀티페어링할 수 있는 CNK87 BT의 특징이 더 매력적으로 느껴질 수 있겠다.

테크플러스 에디터 이병찬

tech-plus@naver.com

- Advertisement -

Related Stories